HOME > 커뮤니티 > News
 
한수원, 아르헨티나와 원전사업 협력・진출확대 모색
 
첨부파일 1개
관리자 2016-02-01
한수원, 아르헨티나와 원전사업 협력・진출확대 모색

조석 사장, 아르헨티나 에너지광물부장관과 면담
[ 해당기사 PDF | 날짜별 PDF ]
1월 27일 아르헨티나 부에노스아이레스 파크하야트 호텔에서 한수원 조석 사장(오른쪽)과 아르헨티나 원자력공사(NASA) 세바스티앙 스트라다 부사장이 원전 기술협력 양해각서를 서명 및 기념촬영 하고 있다
한국수력원자력(사장 조석)은 1월 27일(현지시각) 아르헨티나 원자력공사(NASA NASA : Nucleoelectrica Argentina Sociedad Anonima)와 MOU를 맺고, 국내 원전 안전운영과 해외 원전시장 진출에 적극 나서기로 했다.
이번 MOU 체결로 한수원과 아르헨티나 원자력공사는 원전운영, 정비, 엔지니어링, 건설 등 다양한 분야에서 기술협력 확대 기반을 구축하게 됐다.
한수원 측은 월성1호기 계속운전 준비과정의 노하우를 활용해 엠발세원전 설비개선 사업 참여를 논의 중이며, 계약도 가능할 것으로 전망했다.
한수원은 지난 2008년부터 아르헨티나 원자력공사에 원전 수명관리 프로그램에 대한 기술용역, 계속운전을 위한 기술지원 중이다.
특히 지난 2011년 엠발세원전의 설비개선 계획수립 단계에서는 전문가들을 현지로 파견하고 자문서비스를 제공해 호평을 받은 바 있다.
MOU 체결 상대국인 아르헨티나는 원전이 전력의 약 5%를 담당하고 있으며, 농축, 원전운영, 건설, 재처리 등 원자력 전주기 기술을 보유하는 등 연구용 원자로를 포함 총 9기의 원전을 보유하고 있다.
아르헨티나 원자력공사는 우리나라의 월성원전과 동일한 가압중수로형(PHWR, Pressurized Heavy Water Reactor) 원전 3기를 운영하고 있는 남미 최대의 원전운영사로, 2016년 1월 현재 엠발세원전 계속운전을 위한 설비개선사업을 착수했다.
또 향후 가압중수로 1기, 가압경수로 2기 등 총 3기의 신규원전 건설을 추진 중이다.
한편 WANO(세계원전사업자협회) 회장 자격으로 정기 이사회 참석차 아르헨티나를 방문중인 조석 사장은 1월 29일(현지시각) 아르헨티나 에너지광물부 장관과의 면담에서 원전사업 상호협력 방안을 논의할 예정이다. 이번 MOU를 계기로 한수원은 아르헨티나 원자력공사와 다양한 원전사업 분야에서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
작성 : 2016년 01월 28일(목) 12:36
게시 : 2016년 01월 29일(금) 08:34


이진주 기자 jjlee@electimes.com
2016년, 원자력계 이슈는 '무엇' 2016-02-15
수출지원기관 협의체 간담회 2016-01-25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길  
충북 청주시 청원구 대율내추길 307      대표번호 Tel:(043)533-2723 / Fax:(043)534-1304